자연의 바람을 재현

발뮤다 선풍기만의 가지는 독창적인 이중 구조의 날개는 자연의 바람처럼 넓게 퍼지면서 부드럽게 움직이는 공기의 흐름을 만들어냅니다. 여름 오후, 우리 몸을 부드럽게 감싸며 지나가던 그때의 그리운 바람을 실내에 그대로 재현합니다.

자연 바람의 움직임

여름날 오후, 한 차례 바람이 지나갈 때 우리는 기분 좋은 시원함을 느낍니다.
자연의 바람은 많은 양의 공기가 넓은 공간으로 천천히 이동하는 것이 특징입니다.

기존의 선풍기 바람

기존의 선풍기 바람은 인공적이기에 오랫동안 사용하기 어려웠습니다. 그 바람은 면적이 좁고 직선적이며 소용돌이치며 불어옵니다. 사실, 우리가 선풍기 바람을 인공적이고 부자연스럽게 느껴온 가장 큰 원인은 이런 소용돌이 성분의 바람 때문이었습니다.
기존 선풍기는 그동안 자연의 바람과는 전혀 다른, 인공적인 바람을 내보내고 있었던 것입니다.

GreenFan S의 바람

선풍기로 자연의 바람을 내보내는 것은 불가능한 일일까? 발뮤다만의 독창적인 이중 구조의 날개가 이 불가능할 것 같은 일을 가능하게 만들었습니다. 팬의 바깥쪽에서는 속도가 빠른 바람이, 안쪽에서는 속도가 느린 바람이 만들어집니다. 이 2종류의 바람은 그 속도 차에 의해 서로 부딪혀 소용돌이 성분은 사라지고 넓은 공간으로 천천히 이동하는 공기의 흐름이 새롭게 만들어집니다. 이렇게 GreenFan S는 넓게 퍼지면서 천천히 나아가는 기분 좋은 자연의 바람을 재현했습니다.

Technology

기존 선풍기 바람과 GreenFan S의 바람이 어떻게 다른지 스모그를 이용해 가시화한 동영상입니다.

바람이 닿는 거리

GreenFan S는 15m 앞까지 바람을 보낼 수 있습니다. 또한 바람의 면적도 커지면서 대량의 공기를 움직이게 할 수 있기 때문에
겨울에는 서큘레이터로 사용하는 등 4계절 내내 사용 할 수 있습니다.


BALMUDA The New Letter 받기
자세히